“손흥민-설영우 포함..” 2023 아시안컵 8강에서 ‘맹활약한 베스트11’

아시안컵 8강에서 맹활약한 선수에는 누가 있을까.

아시안컵 사무국이 이번 2023 아시안컵 8강전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친 11명의 선수를 선정했다.

3-4-3 포메이션 기준으로 선수 선발이 이루어졌는데, 한국의 손흥민과 설영우도 포함됐다.

아시안컵 8강 베스트11

출처: 2023 asian cup x

먼저 최전방 공격수에는 손흥민(한국), 아즈문(이란), 크레이스 굿윈(호주)가 뽑혔다.

손흥민은 8강 호주와 경기에서 빠른 돌파에 이은 PK 유도로 극적인 동점골 기회를 만들었고, 연장전에서는 환상적인 프리킥 골로 역전을 만들어 냈다.

이란의 아즈문은 일본을 상대로 도움을 기록하는 등 굉장히 위협적인 모습을 보여 좋은 평가를 받았다.

미드필더 라인에는 함로베코프(우즈벡), 모하마드 모헤비(이란), 모리타 히데마사(일본), 알리레자 자한 바스키(이란)으로 구성됐다.

수비에는 루카스 멘데스(카타르), 압달라 나시브(요르단), 설영우(대한민국)으로 4강 진출한 선수들로 채워졌다. 골키퍼는 메샬 바샴(카타르)가 뽑혔다.

특히 설영우는 지치지 않는 체력으로 공격과 수비 모두에서 많은 가담을 해주고 있다. 16강 사우디전에서는 조규성의 극적인 골을 어시스트 하기도 했다. 호주전에서 역시 안정적인 활약을 보였다.

이러한 활약 때문인지, 최근에는 복수의 유럽 클럽으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온다.

베스트11 안에 포함 되진 않았지만, 8강 호주전 승리에 빼놓을 수 없는 선수가 여럿 존재한다.

수문장 조현우, 벽과 같은 김민재, PK골과 손흥민 프리킥 기회를 유도한 황희찬, 찬스메이커 이강인까지.

8강 호주전 만큼은 한국의 대다수 선수들이 각자의 위치에서 최고의 기량을 보였고 박수를 받았다.

4강 요르단전에서 보여줄 활약도 기대해본다.

오축
오축
오늘의 축구이야기 오축에디터입니다. 선수 이적 소식, 경기 결과, 통계 등을 포함해 다양한 축구 뉴스 기사를 작성하고 있습니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