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스토리1980년대생 선수들의 발롱도르 집권 역사..ㅋㅋ

1980년대생 선수들의 발롱도르 집권 역사..ㅋㅋ

2023 발롱도르 주인공이 사실상 메시로 확정된 분위기다.

월드컵 전부터 소속 팀에서 날아다니고 있었는데 월드컵 트로피까지 추가했으니 안 받는 게 이상하다.

또 최근 발롱도르 수상자 선정 기준이 시즌 활약을 기준으로 바뀐 만큼 메시에게 유리하기도 하다.

출처: FIFA WORLDCUP 공식 트위터

이제 메시의 발롱도르는 8개까지 늘어날 전망. 일부 팬들은 메시를 향해 이러다가 십발롱(10개)까지 해먹는 거 아니냐는 우려(?)를 표하고 있기도 하다.

동시에 1990년대생 선수들을 향해 안타깝다고 말하는 팬들도 적지 않다.

한 명 쯤은 나올 때가 됐지만 90년대생 선수들 중 발롱도르를 탄 선수는 아직까지 없기 때문.

2005년~2022년 발롱도르 수상자

2005년

  • 호나우지뉴(1980년)

2006년

  • 칸나바로(1973년)

2005년부터 2022년까지 칸나바로를 빼면 다 1980년대생 선수들이다.

2007년

  • 카카(1982년)

2008년

  • 호날두(1985년)

2009년

  • 메시(1987년)

2010년

  • 메시(1987년)

2011년

  • 메시(1987년)

2012년

  • 메시(1987년)

2013년

  • 호날두(1985년)

2014년

  • 호날두(1985년)

2015년

  • 메시(1987년)

2016년

  • 호날두(1985년)

2017년

  • 호날두(1985년)

2018년

  • 루카 모드리치(1985년)

오랜만에 새로운 인물이 등장했는데 하필 1985년생.

2019년

  • 메시(1987년)

2020년

코로나로 시상 취소

이때 했으면 1988년생 레반도프스키 유력

2021년

  • 메시(1987년)

2022년

  • 벤제마(1987년생)

이러다 90년대생들 건너 뛰고 바로 2000년대생들로 넘어가는 거 아닌가 모르겠다.

90년대생들은 점차 늙어가고 실력 좋은 2000년대생들이 올라오고 있다.

그나마 98년생 음바페가 차기 발롱도르 유력 후보이긴 한데 그것도 시즌 활약과 우승 트로피 운이 필요한 만큼 장담 할 수는 없다.

최신글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