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서도 레드카드..” UAE 감독 파울로 벤투가 세운 ‘최초의 기록’..ㄷㄷ

UAE 축구 대표팀 감독 파울로 벤투가 최초의 기록을 세웠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UAE가 19일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팔레스타인전에서 1-1로 비겼다.

이 날 UAE가 전력이 낮은 팔레스타인으로 고전한 이유는 ‘퇴장’ 때문이었다.

출처: AFC 하이라이트

UAE는 전반 23분 술탄 아딜이 선제골을 넣으며 앞서나갔다. 그런데 10여 분 뒤 대형 악재가 터지고 말았다.

전반 34분 아랍에미리트의 알함마디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파울을 범했다.

주심은 온필드리뷰를 진행한 끝에 PK선언은 물론,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그나마 다행으로 골키퍼가 PK를 선방하며 실점을 내주진 않았다. 하지만 전반전에 선수 한 명을 잃으면서 선수 한 명이 부족한 채로 후반에 돌입하게 됐다.

출처: 2023 ASAIN CUP X

이 날 UAE는 되는 날이 아니었다. 후반 시작 5분 만에 나세르 모하마드가 수비 과정에서 자책골을 넣고 말았다.

이후 양팀은 공방을 주고 받았지만 추가 득점 없이 1-1로 마무리 됐다. 그런데 후반 추가시간 주심이 UAE 감독 파울로 벤투에게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대한민국 팬들에게는 너무 익숙한(?) 광경이다. 지난 2022 카타르 월드컵 가나와 경기 때, 주심의 판정에 항의한 벤투는 퇴장을 당한 바 있다.

공교롭게도 그 때도 조별리그 2차전, 이번 아시안컵도 조별리그 2차전 경기다.

흔치 않은 감독 퇴장에 벤투는 최초의 기록을 세웠다.

출처: 대한축구협회
  • 월드컵 역사상 최초 옐로우카드 받은 감독 (vs우루과이 2022월드컵)
  • 월드컵 역사상 최초 레드카드 받은 감독(vs가나 2022월드컵)
  • 아시안컵 역사상 최초로 옐로우카드 받은 감독(vs팔레스타인 2023 아시안컵)
  • 아시안컵 역사상 최초로 레드카드 받은 감독(vs팔레스타인 2023 아시안컵)

이로써 벤투 감독은 마지막 3차전 이란과 경기에 벤치에 앉지 못한다.

다행히 현재 UAE는 1승 1무로 승점 4점을 기록해 승점 여유가 있는 상황이다.

마지막 이란전에 지더라도 16강에 올라갈 가능성이 매우 높다.

오축
오축
오늘의 축구이야기 오축에디터입니다. 선수 이적 소식, 경기 결과, 통계 등을 포함해 다양한 축구 뉴스 기사를 작성하고 있습니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