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스토리'이용수 사퇴' 새롭게 한국 축구 전력강화위원장에 선임된 미하엘 뮐러.

‘이용수 사퇴’ 새롭게 한국 축구 전력강화위원장에 선임된 미하엘 뮐러.

한국 축구에 새로운 바람이 불까?

대한축구협회가 최근 이용수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장이 사퇴 함에 따라 후임으로 미하엘 뮐러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독일 출신의 미하엘 뮐러는 풍부한 경험을 갖춘 것은 물론 한국에서 활동한 지도 벌써 6년 차 된 인물이다.

이 발표를 본 팬들은 차기 한국 대표팀 감독도 외국인으로 결정 된 것 아니냐는 기대감을 표하고 있다.

미하엘 뮐러 경력

출처: 대한축구협회
  • 독일 U15, U18 대표팀 코치
  • U-21 대표팀 스카우터

한국에 오기 전 독일 축구협회 지도자 강사로 10년 동안 활동했다.

유소년 대표팀 코치는 물론 스카우터 경험도 있다.

  • 2018년 대한축구협회 지도자 교육 강사
  • 기술 발전위원장 2회

한국에서 지도자 교육은 물론 한국 초등부 경기를 8대8로 도입에 역할을 하기도 했다.

대한축구협회도 선임 배경을 두고 뮐러 위원장의 풍부한 경험을 높게 샀다.

“유럽의 선진 축구를 경험했을 뿐 아니라, 한국에서 유소년부터 프로, 대표팀까지 한국 축구 환경을 잘 이해하고 있다. 그동안 한국에서 선수와 지도자 육성 정책에도 큰 역할을 한 만큼 훌륭한 능력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한다.”

-대한축구협회-

출처: 대한축구협회

뮐러 위원장은 앞으로 새 국가대표 사령탑 선임에 결정적인 역할을 할 인물이다.

축구협회는 기존 이용수 위원장 체재에서 준비했던 1차 감독 후보군을 토대로 새로운 감독을 논의할 것이지만 ‘뮐러 위원장이 새로운 후보를 추가 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과연 어떤 인물이 새로운 감독이 될까. 참고로 새로운 사령탑 선임은 2월 말이 될 것으로 알려져 잇다.

최신글

Most Popular

Recent Comments